회사소개

보도자료

  1. G+FLAS
  2. 고객센터
  3. 보도자료

지플러스생명과학, 특허청 주관 ‘글로벌 기술혁신 IP 전략개발 사업’ 선정

  • 보도자료
  • 조회수1468
  • 날짜2020.06.16


- 크리스퍼 기반 코로나19 진단키트 특허 및 디자인 개발 추진

- 진단키트 디자인 적용 통해 제품 안전성 및 편리성 증대로 효율 증가 기대


유전자가위 연구 선도기업 ㈜지플러스생명과학(대표이사 최성화)이 특허청이 주관하는 글로벌 기술혁신 IP 전략개발 사업에 선정되어 크리스퍼 기반 코로나19 진단키트 특허 취득 및 디자인 개발에 나선다.


회사의 크리스퍼 기반 코로나19 진단 키트는, 항원·항체 시스템을 기반으로 한 기존 제품들과 다르게, 크리스퍼 단백질을 이용해 핵산을 진단한다. 회사의 키트는 증폭된 핵산을 빠르게 크리스퍼 단백질로 코로나19 핵산을 정확하게 인식하는 방법을 사용하고 있다.


해당 제품은 qPCR 제품과 동등한 정확도를 가지면서도 고가의 qPCR 장비가 필요하지 않고, 일반 실험실에서도 충분히 적용 가능하기 때문에 추가 장비 구비도 필요치 않다. 또한,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여부를 육안으로 진단 가능해, 전문가가 아니더라도 직관적으로 결과 판단이 가능하기 때문에 의료적 인프라가 낙후된 지역 등에서 범용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글로벌 기술혁신 IP 전략개발 사업선정을 통해, 지플러스생명과학은 해당 키트의 디자인 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디자인이 적용된 의약품, 진단기기 제품 등은 사용자 편리성 증대뿐만 아니라, 사용 안전성, 효용성 또한 개선 가능하다. 의약품 UX/UI 디자인을 적용을 통해 올바른 제품 정보를 전달하고, 사용자로 하여금 사용 오류를 줄일 수 있다는 게 그 설명이다.


지플러스생명과학 최성화 대표이사는 회사 진단키트에 적용된 기술은 코로나바이러스 진단뿐만 아니라 다른 다수의 바이러스 유전자를 동시에 진단할 수 있는 확장성이 있다, “7월까지 시제품을 확보해, 향후 감염병의 방역에 응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목록으로